•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닫힘
정형외과소개진료시간지점안내공지사항온라인상담

언론보도

[언론보도] 잘못된 앉는 자세 습관이 골반틀어짐으로 이어져

잘못된 앉는 자세 습관이 골반틀어짐으로 이어져

 

▲ 압구정 스마일신경외과 장태식 대표원장 

 

골반은 우리 몸의 중심축을 형성하는 매우 중요한 골 결합체이다. 하나의 뼈로 이루어진 것 같지만 많은 뼈의 구조물들이 강한 근 섬유막과 인대로 결합되어 있는 구조물로, 척추와 양쪽 다리를 이어주고 인체의 중심과 밸런스를 유지함에 있어 매우 중요한 인체 구조물이다.

하지만 최근 현대인들의 잘못된 앉는 자세 습관으로 인해 골반틀어짐과 동시에 체형균형이 무너져 허리, 어깨, 목, 골반 등 다양한 신체 통증을 호소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특히 습관적으로 다리를 꼬고 앉거나 삐딱하게 앉는 자세, 엉덩이를 의자 끝에 걸치고 허리를 뻗고 앉는 자세와 짝다리, 하이힐 장시간 착용 등이 대표적인 원인이다.

이처럼 다양한 원인으로 골반이 틀어지게 되면 양 쪽 다리길이에 차이가 생기게 되면서 인체의 하중이 한쪽으로 쏠리고 편측 하지가 많은 부하를 받게 돼 근육의 단축이 일어나고 정상 가동 범위를 잃어 통증이 발생하게 된다. 더불어 척추와 골반 등의 불균형을 가져와 휜다리, 거북목(일자목), 척추측만증, 허리디스크 등과 같은 2차 질환으로 악화될 수 있다.

또한 골반틀어짐은 상대적으로 남성보다 근력이 약한 여성들에게 발병되기 쉬우며, 골반 내부 장기와 생식기관에도 많은 영향을 주기 때문에 생리통이나 생리불순으로 나타날 가능성이 크다.

이러한 골반틀어짐은 전체적인 몸의 균형과 잘못된 자세 및 습관을 바로잡는 것이 우선이며, 전문병원을 내원해 치료 전 전신 XRAY 촬영 및 자세와 보행 검사로 골반틀림의 정확한 진단과 악화요인에 대해 면밀히 살펴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좋다.

일반적으로 반복적인 틀림에 의한 관절 이완의 경우에는 인대강화술로 치료할 수 있으며, 근육 및 힘줄의 반복적인 긴장에 의한 미세손상인 경우에는 충격파치료, 각 관절마다 운동범위나 근육 불균형, 근력약화 등의 경우에는 도수교정치료 및 운동치료, 자세교정 등을 통해 치료할 수 있다.

만약 골반틀어짐에 의해 가끔 일어나는 일시적인 통증이 점점 통증 횟수가 증가하고 빈번해진다면 골반틀어짐 정도가 이미 만성화된 경우가 많아 적극적인 치료를 통해 반드시 교정해야 2차 질환을 막을 수 있다.

압구정 스마일신경외과 장태식 대표원장은 “도수치료는 수술과 약물을 사용하지 않고 정확한 체형진단을 바탕으로 체형을 교정하고 통증을 완화시켜주는 치료법으로, 통증의 근본적인 원인을 해결할 수 있어 특히 골반틀어짐 치료에 효과적이다. 치료 후에는 일상생활 속 바른 자세를 유지할 수 있도록 꾸준한 노력이 필요하며, 운동치료를 병행하여 재발 방지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기사원문 : http://www.sedaily.com/NewsView/1OJSRKQEIT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스마일신경외과

등록일2017-08-18

조회수8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